바둑이사이트

서울 삼성, 4일 전자랜드전 ‘주한미군의 날’ 실시

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] 서울삼성썬더스농구단이 오는 4일 오후 7시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인천 전자랜드와의 홈경기를 ‘주한미군의 날’로 선정했다.

4일에는 먼저 경기개시를 알리는 미8군 밴드의 애국가를 시작으로 하프타임에는 USO 주니어 치어리더의 공연이 펼쳐진다. 2010-2011시즌부터 시작돼 7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주한미군의 날 행사에는 용산, 파주, 평택, 의정부, 오산 등의 주한미군 및 가족들 300여명이 경기장을 찾을 예정이다. 지난달 3일에는 미군 연합팀 REBELS와 썬더스가 용산 미군기지에서 친선경기를 갖기도 했다.

퐁당퐁당 이벤트도 계속된다. 2일, 4일 두 경기를 관람하면 리더스 마스크팩을, 2일, 4일, 6일 세 경기를 관람하면 커퍼니 1만원 상품권을 증정한다. 또한 이날 경기 승리시 경기 후 코트에서 김태술의 ‘빅토리송’ 이벤트가 있을 예정이다.